데이터 인사이트

데이터 지식공유
나만 알기는 아까운 데이터 지식 함께나눠요.

이미지 표절 모니터링 시스템 개발 돌파구를 찾다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20-09-10 17:21
조회
100
 

  아워텍은 한국데이터산업진흥원의 ‘중소기업 데이터 활용 지원 사업’의 도움으로 이미지 표절 모니터링 시스템 구축에 필수적인 원본 이미지 데이터를 한국복제전송저작권협회로부터 확보했습니다. 이로써 데이터가 부족해 인정을 못 받았던 텍스트 표절 모니터링 사업과 달리, 성장 잠재력이 풍부한 이미지 표절 모니터링 분야로 진출하는 확실한 돌파구를 마련했습니다.

upload_6f8b977d475b80f0a795ddaf30a79201.png

upload_b32122c1e9b388d7b605aa97014654fe.png

upload_9981c2951da1bbbda57bfb6ad1e1a196.png

 온라인에 유통되는 많은 이미지가 원 저작권자의 허락 없이 사용되는 경우가 많습니다. 아워택의 최경웅 대표는 “무심코 사용한 이미지가 저작권 침해 대상인지를 미리 알면 조심할 수 있음에도 현재의 상황은 자신도 모르게 저작권 침해자가 될 수 있는 환경”이라고 이미지 표절 모니터링 시스템 개발 배경을 소개했습니다.

 데이터 마이닝 전문업체답게 이미지 표절 모니터링 시스템 구현의 돌파구는 쉽게 찾아나갔지만, 저작권 보호 대상 이미지 확보가 문제였습니다. 온라인에 유통되는 이미지의 표절 여부를 판단하기 위해서는 저작권자 정보와 함께 원본 이미지 데이터가 필수적이기 때문입니다. 스타트업에서 저작권자로부터 사용 허가 동의를 받아 저작권 이미지 데이터를 구축하기에는 현실적으로 어려운 일이였습니다. 그러던 중 ‘KORRA 이미지’에 원하는 데이터가 있음을 확인하고 한국데이터산업진흥원의 데이터 활용 지원 사업에 도움을 요청했다고 합니다. KORRA 이미지는 한국복제전송저작권협회에서 운영하는 이미지 저작물 신탁 서비스입니다.

upload_56658836171a8fe1b8db7f52e832e79a.png

 이미지 표절 모니터링 시스템은 온라인에서 유통되는 이미지의 특징과 원본 이미지의 특징을 비교해 표절 여부를 판단합니다. KORRA 이미지 원본 데이터를 활용하기 전에는 임의로 정해 놓은 이미지를 기준으로 표절 여부를 판단하는 시스템을 개발했습니다. KORRA 이미지 DB를 확보함으로써 원본 이미지의 특징(DNA)을 수집해 표절 여부를 테스트할 수 있게 됐습니다.

이와 함께 KORRA의 이미지 표절 방식에 대한 정의를 확보한 것도 아워텍에게 큰 힘이 됐습니다. 이 정의를 기준으로 이미지 표절에 대한 알고리즘도 개선할 수 있었습니다. 현재 저작권 법에서 표절 기준을 명시하고 있지 않아서 어느 정도를 표절로 볼 것인지도 애매한 상황이었는데 한국복제전송저작권협회의 표절 기준까지 지원받음으로써 표절 알고리즘을 집중 개선할 수 있게 된 것만으로도 놀라운 변화였습니다.

upload_e98d3a47dcf385b886b55989f5e9f1b1.png

upload_e13803413c205a80ec0f65efb6b0fbf3.png

 아워텍은 데이터 활용지원 사업이 관련 스타트업에게는 지원금액을 떠나 큰 힘이 된다는 것을 파악했습니다. 지원 대상 업체들의 기술력과 태도를 파악하고 있는 한국데이터산업진흥원에서 대외 공신력을 토대로 섭외 업무를 원활하게 처리해주기 때문입니다. 아워텍은 KORRA 원본 이미지들의 특징점을 추출해 DB를 구축했고 온라인에서 수집된 이미지의 특징점을 비교해 이미지 표절 여부를 판단하는 이미지 저작물 표절 모니터링 시스템을 내놓기에 이르렀습니다.

 표절 모니터링 시스템의 안정성을 점검하는 한편, 다양한 형태로 이뤄지는 이미지표절 판단 알고리즘도 개선했습니다. 이미지 표절은 크게 원본 표절과 부분 표절로 구분되는데, 사진의 가로세로 크기를 변형해 사용하는 것이 원본 표절이라면, 원본 이미지로부터 특정인의 얼굴이나 사물만 발췌해 사용하는 것이 부분 표절입니다.

upload_7502a1dca92949eaf95b7fe3a77b8199.png

 아워텍은 이미지 표절 모니터링 시범 서비스를 런칭하면서 대용량 이미지 표절 모니터링 시스템의 사업화 기반을 착실히 닦고 있습니다. KORRA와 아워텍 간 이미지 표절 보호 기술 개발 협력 MOU도 체결했습니다. KORRA도 아워텍의 이미지 표절 모니터링 시스템을 적용함으로써 이미지의 저작권 보호에서 새로운 돌파구를 마련하게 됐습니다. 아워텍은 이 서비스를 고도화해 2018년 상반기에 이미지 표절 모니터링 서비스를 시작할 계획입니다. 2018년 하반기부터는 일반인 대상의 이미지 표절 모니터링 상용 서비스도 계획하고 있습니다.

upload_2a827c6144ebdba5fe8888e5bbec1721.png

 ‘중소기업 데이터 활용 지원 사례 발표회’에서 최 대표는 아워텍의 ‘이미지 표절 모니터링 시스템’ 개발 과정에서 겪었던 경험을 참석자들과 공유해 많은 공감을 받았으며 데이터 활용 사업에 대해 다음과 같이 말했습니다.

“많은 이들이 데이터에서 비즈니스 기회를 발굴하기 위해 애쓰고 있습니다. 처음에는 막막해 보이더라도 계단을 여러 개로 나눠 차근차근 밟아 올라가면, 길을 발견할 수 있고 목적지에 다가갈 수 있을 겁니다. 자신감을 갖고 도전해보세요.”